본문 바로가기
Tasty Life/궁중병과 한과과정

궁중병과연구원 한과전문 10회차 _ 엿강정 오과차

by 즐거운 취향 MyT 2014. 4. 28.

오늘은 지난번 만든 엿강정의 응용편인 엿강정말이를 배웠습니다.

모자이크, 원통, 회오리, 태극모양을 만들었는데... 헐~ 장난 아니었답니다.

많은 연습이 좀 필요할 듯... 

선생님들께서는 혼자서도 척척 만드신 다는데... 우리는 네명이 붙어서 만들어도 잘 안되더라구요...

그리고 잣박산 또는 백자편이라고 하는 잣으로 만든 엿강정... 궁의 잔치에도 여러번 올려진 엿강정의 최상급이라고 합니다.


미리 준비되어 있는 잣과 해바라기 씨. 땅콩분태...


검정깨와 불린 참깨입니다.


각 재료들을 잘 손질해서 만드는 종류별로 계량해서 미리 준비하고 시작했지요...


모자이크 모양의 깨엿강정 만드는 중...


잽싸게 만들어서 말아주고 잘라야 하는데... 익숙치 못한 초보들이라 아주 난리가 났죠...ㅋㅋ


우리 조 작품(?) 

그나마 잣박산과 태극문양 깨엿강정이 제대로 됬고 나머지는 깨지고 난리 났어요...


선생님들의 프로페셔널한 솜씨...

*하기 사진들은 궁중병과연구원의 선생님들 작품을 촬영한 것이기 때문에 무단도용하시면 안됩니다.


격자문양도 가장자리의 호박씨가 균일하게 잘 둘러져 있습니다.


땅콩분태가 가운데 들어간 들깨엿강정


태극문양 엿강정... 이 태극문양 만드는게 쉬운일이 아니에요...


회오리 문양...


잣으로 만드는 잣박산... 비싼 재료라 그런지 더 맛있는 듯...ㅋㅋㅋ


오늘의 음청류는 오과차에요...

다섯가지 재료를 우려내 차로 만드 것입니다. 시간이 많이 걸려서 선생님들께서 미리 만들어 주셨답니다.

황률, 대추, 인삼, 진피, 계피 등 5가지 재료가 들어갔습니다.

맛은 약간 한약 맛도 나지만 왠지 건강할 것 같은 맛이죠~ ㅎㅎ


엿강정 응용편은 좀 고난이도이지만 연습을 해서 잘하도록 해보겠습니다...





   










댓글0